블로그 이미지
영어소리~ 듣고~ 말하고~ 읽고~ 쓰고~ 생각하는~ 영어호흡 블로그
Sunny in New York

☞ Translate to English

☞ 영어로 쓰인 글을 한글로 보기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1,475,355total
  • 659today
  • 998yesterday
2014/10/07 14:59 내가 본 미국
저는 "시아"의 "샹들리에" 이 비디오 여러번 반복해서 보았습니다. 보아도 보아도 정말 좋습니다. 퍼포먼스를 돋보이기 위해 가수가 자신의 얼굴을 보이지 않기로 했다는 것과 댄서들이 전혀 꾸미지 않은 몸(인간 본연의 모습)으로 춤을 추는 것~ 두 댄서가 서로 호흡이 맞는 것을 보면 "아~ 예술이야" 소리가 절로 나옵니다. 같이 나누어 보면서 자신의 관점에서 해석해 보는 시간 갖고 싶습니다. 퍼포먼스마다 각각 느낌이 다릅니다. 시간나는대로 와서 하나씩 감상해 보세요 .

Sia "Chandelier" with Maddie Ziegler & Allison Holker on Dancing With The Stars



Party girls don't get hurt
Can't feel anything, when will I learn?
I push it down, push it down

I'm the one "for a good time call"
Phone's blowin' up, ringin' my doorbell
I feel the love, feel the love

1, 2, 3, 1, 2, 3, drink
1, 2, 3, 1, 2, 3, drink
1, 2, 3, 1, 2, 3, drink

Throw 'em back 'til I lose count

I'm gonna swing from the chandelier, from the chandelier
I'm gonna live like tomorrow doesn't exist
Like it doesn't exist
I'm gonna fly like a bird through the night, feel my tears as they dry
I'm gonna swing from the chandelier, from the chandelier

But I'm holding on for dear life, won't look down, won't open my eyes
Keep my glass full until morning l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Help me, I'm holding on for dear life, won't look down, won't open my eyes
Keep my glass full until morning l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Sun is up, I'm a mess
Gotta get out now, gotta run from this
Here comes the shame, here comes the shame

1, 2, 3, 1, 2, 3, drink
1, 2, 3, 1, 2, 3, drink
1, 2, 3, 1, 2, 3, drink

Throw 'em back 'til I lose count

I'm gonna swing from the chandelier, from the chandelier
I'm gonna live like tomorrow doesn't exist
Like it doesn't exist
I'm gonna fly like a bird through the night, feel my tears as they dry
I'm gonna swing from the chandelier, from the chandelier

But I'm holding on for dear life, won't look down, won't open my eyes
Keep my glass full until morning l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Help me, I'm holding on for dear life, won't look down, won't open my eyes
Keep my glass full until morning l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h,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h,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위 동영상 "샹들리에"에서 춤을 추는 11살의 작은 소녀는 "댄스맘"에 나오는 Maddie Ziegler이고 어른은 Allison Holker입니다. 이곡 "Chandelier"을 부르는 Sia(Australian recording artist)는 댄스를 살리기 위해 자신의 얼굴을 보이지 않기로 했다고 합니다. 각 동영상마다 Sia는 자신의 얼굴을 뒤로 하고 노래를 부릅니다. 자세히 보면 몸을 뒤로 돌린 가수 Sia가 노래만 부르는 것이 아니라 몸으로 같이 춤을 추고 있습니다. 음악과 댄스일체가 되는 것이지요.
저는 서로 마음을 주고 받으면서 연기하는 이 "두 댄서""모녀"라고 생각하면서 보았습니다. 
 

확대


맨 아래로 내려가면 매디 지글러가 다른 소년댄서와 함께를 댄스하는 모습을 볼 수 있고
Allison Holker가 흑인 남자친구로부터 프로포즈를 받는 동영상이 있습니다. 





엘렌 쇼에서 매디가 혼자 댄스하는 아래 비디오는 더 기가 막힙니다. 음악과 절묘하게 맞아떨어지는 댄스~~

Sia Performs 'Chandelier' - Ellen Show






위 비디오의 뒷편에 노래 부르는 가수가 이때에는 그 역활이 바뀌어서 춤추는 이 아이의 어머니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렇지 않다면 다음에 나올 이 아이의 여자아이라고 볼 수도 있겠지요. 아니면 할머니라고 보아도 되고요. 뭐 이런 생각 안하고 그냥 보면 어때요. 그때에는 매디가 바로 내가 되는 것이랍니다. 이렇게 춤을 한번 추고 나면 속이 후련할 것 같지요? 자 이제 저 매디의 몸속으로 들어가 보지요. 당신도 나도 다른 공간에 살고 있지만 같은 시간을 즐기고 있다는 것 잊지 말아요. 우린 동시에 그녀의 몸속으로 들어갈 수가 있어요. 내가 미쳐서 발광하는 것이 보인다고요? 내겐 그러고 있는 당신이 보이는데요.




Party girls don't get hurt
Can't feel anything, when will I learn?
I push it down, push it down

I'm the one "for a good time call"
Phone's blowin' up, ringin' my doorbell
I feel the love, feel the love

1, 2, 3, 1, 2, 3, drink
1, 2, 3, 1, 2, 3, drink
1, 2, 3, 1, 2, 3, drink

Throw 'em back 'til I lose count

I'm gonna swing from the chandelier, from the chandelier
I'm gonna live like tomorrow doesn't exist
Like it doesn't exist
I'm gonna fly like a bird through the night, feel my tears as they dry
I'm gonna swing from the chandelier, from the chandelier

But I'm holding on for dear life, won't look down, won't open my eyes
Keep my glass full until morning l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Help me, I'm holding on for dear life, won't look down, won't open my eyes
Keep my glass full until morning l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Sun is up, I'm a mess
Gotta get out now, gotta run from this
Here comes the shame, here comes the shame

1, 2, 3, 1, 2, 3, drink
1, 2, 3, 1, 2, 3, drink
1, 2, 3, 1, 2, 3, drink

Throw 'em back 'til I lose count

I'm gonna swing from the chandelier, from the chandelier
I'm gonna live like tomorrow doesn't exist
Like it doesn't exist
I'm gonna fly like a bird through the night, feel my tears as they dry
I'm gonna swing from the chandelier, from the chandelier

But I'm holding on for dear life, won't look down, won't open my eyes
Keep my glass full until morning l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Help me, I'm holding on for dear life, won't look down, won't open my eyes
Keep my glass full until morning l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h,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Cause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h, I'm just holding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On for tonight



Dance Moms - Maddie Ziegler & Gino Duet 'This Girls Gotta Be Kissed'



1:18
Maddie Ziegler가 춤추는 장면 위에 나오는 주인공이 아니라 다른 사람처럼 보입니다.
우리가 살아가는 이 인생을 이런 댄스와 비교할 수 있을까요?
우리가 살아서 움직이는 이 모습은 관객이 나 주체인 바로 댄스이면서 연기입니다. 

1:18에 곡 제목 'This Girls Gotta Be Kissed'처럼 키스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얼마나 잽싸게 키스를 하는지 눈깜짝할 순간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입니다.

전에 올렸던 한국여자 머리가 나빠서 1000원 받고 키스(kiss)를 해? 라는 글 생각이 나네요.
미국인들 기회가 오면 우리처럼 망설이지 않고~ 놓치지도 않습니다.
사실 이 키스는 "댄스맘"의 선생 애비가 주문한 것이라고 하지만 곡에 맞추어 키스를 하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


Dance Moms Abby Lee Miller talking about Mackenzie




'Dance Moms' Star Kelly Hyland Charged With Assault on Coach Abby Lee Miller


몇몇 비디오를 통해서 보더라도 정말 다이나믹하게 자신이 하고 싶은 것(댄스)을~ 하고 싶은 말을 하면서~ 살아가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아이들의 엄마가 자신의 딸에게 댄스를 가르치는 선생 애비(Abby)에게 삿대질을 하면서 자신을 표현하는 것을 보면 과하다는 생각이 들지만 이들 미국인들이 살아가는 모습입니다. 이처럼 지나쳐서 법정까지 가는 일이 벌어지기도 합니다. 오늘 에피소드를 보니 한 엄마가 선생인 애비(Abby)에게 삿대질을 하면서 "How dare you~" 하더군요. 자신의 딸이 얼마나 소질이 있는데 애비(Abby)가 그것을 제대로 보지 못하고 있다는 것이예요. 다른 엄마는 애비(Abby)에게 이렇게 말합니다. "내 얼굴에 대고 말하지 . 침이 다 날라 오잖?" 상상할 수 있겠어요? "그런 미국문화가 좋다고?" 하고 나에게 묻고 싶죠? 중간이 좋겠지만 아무말도 못하는 것보다는 이렇게라도 자신의 속을 털어내면 답답하지는 않을 것 같아요. 가슴에 응어리가 지고 한(恨:몹시 억울하거나 원통하여 원망스럽게 생각하다)이 맺히지는 않을 테니까요. 그렇다면 문제 하나 낼께요.

미국생활영어~

문제 1   가슴에 응어리가 지고 한이 맺히는 것을 영어로 뭐라고 할까요?
답은 맨 아래에 내려 가면 있어요.



Allison Holker and Stephen tWitch Boss Proposal



맨 위 동영상에서 Maddie Ziegler와 춤을 추던 Allison Holker가 커머셜 광고를 찍던 중에 즉석 프로포즈를 받는 장면
매디의 댄스를 보면 어매징이란 소리가 절로 나오는데 본글에서
♬ ♪ 움직이는 이미지(맨위 동영상참조) 매디와 같이 춤을 추는 Allison Holker의 몸 정말 짱입니다. 좌측은 어린아이(매디)의 모습이고 우측은 어른(앨리슨)의 모습입니다. 아무리 몸을 단련해도 어린아이의 몸이 어른의 몸처럼 되지는 않을 것입니다. 이렇게 아이와 어른의 몸은 다릅니다. 이런것을 통해 본다면 성인여자들이 성형을 해서 예쁘게 생긴 여자아이들처럼 만드는 것(관련글:그릇모양으로 본 동양미인과 서양미인) 한번 생각해볼 문제 아닐까요? 개인의 문제인지 사회의 문제인지~ 단순히 동양과 서양의 미(아름다움)를 보는 관점이 다르다? 내면을 볼 수 없다? 내면이 보이더라도 남을 인식하는 데에 비중을 두어야 하는 사회?
너무 심각하게는 생각하지 말고 다음 댄스를 즐겨보세요.

tWitch and Allison Holker with Lindsey Stirling on DWTS



매디도 앨리슨도 댄서들 중에는 그리 예쁜 몸을 갖고 있다고 할 수는 없지만 이들이 얼마나 댄스를 즐기면서 하고 있는지~ 그런 이들을 보고 관객이 얼마나 즐기고 열광하는지! 생각하는 시간 갖길 바랍니다. 



숨을 쉬어보자
한-숨 말고
삶을 위한 긴~ 숨을


♬ ♪ 움직이는 이미지

확대





미국생활영어~

문제는 위에 있으니 먼저 문제를 보고 와서  답을 보세요.

답 1

더보기



posted by 써니의 뉴욕노트 & 잭스피킹 호흡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Sunny in New York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2 3 4 5 ... 410    NEXT>